찬미 예수님

 

그 동안 저희 주일학교의 일원으로 열심히 신앙 생활을 함께하신

장은서 가족과 김원진 가족이 6월 말경에 새로운 보금자리로 떠나게 됩니다. 

앞으로 두 가족에게 펼쳐질 새로운 삶속에도 늘 주님께서 함께하시길 기도합니다.

 

이사 전날까지도 많이 바쁘시리라 생각 됩니다.

한번씩이라도 서로 안부 전화 했으면 합니다.

 

아줌마 자매님들,

주님께서 주신 오늘하루 더욱더 열심히 각자의 가정안에서 살아나갑시다!

 

이카타리나