김영훈 스테파노 신부님께서 3년반 만에 저희 본당을 다시 방문하셨습니다.


DSC_0088.jpg DSC_0089.jpg DSC_0091.jpg DSC_0093.jpg